메뉴

해시넷 "루니버스 해시넷 토큰, 해시넷과 관련 없다"

URL복사

IT과학

전체기사 보기

루니버스에서 만들어진 해시넷 토큰에 대해 "생성자는 해시넷이 아니다" 밝혀

 

해시넷은 "루니버스 댑에 존재하는 해시넷 토큰이 해시넷과는 관련이 없다"고 밝혔다.

 

람다256에서 개발한 블록체인 플랫폼 루니버스에는 루니버스의 서비스를 이용해 토큰을 생성하고 트랜잭션을 확인할 수 있는 루니버스 스캔(Luniverse Scan)이 존재한다.

 

이와 같은 사이트는 이더리움(Ethereum)의 이더스캔(Etherscan)이나 네오(NEO)의 네오 트래커(NEO Tracker), 트론(Tron)의 트론 스콘(Tron Scan)이 존재한다.

 

루니버스 스캔에 존재하는 토큰(Token)에는 총 1억개의 물량이 생성된 HNT(Hashnettoken)이 존재한다.

 

해당 토큰의 생성 시간은 알 수 없지만, 마지막으로 트랜잭션이 발생한 시간은 2월 18일로 해시넷 컨퍼런스가 열린 날이다.

 

해시넷 이종원 이사는 “해시넷에서 만든 것이 아니다.”라며 해시넷이 만든 것에 대해 일축했다.

 

◆ 해시넷이란?

 

㈜아사달의 자회사인 ㈜해시넷(Hashnet)은 블록체인 및 암호화폐 정보 위키 사이트이자 오프라인 블록체인 콘퍼런스 및 밋업 행사 주관사다.

 

6차례의 해시넷 밋업을 개최했고 2차례의 해시넷 블록체인 컨퍼런스를 주최하는 등 활발하게 블록체인 산업계에서 활동하는 기업이다.

 

◆ 루니버스란?

 

루니버스(Luniverse)는 가상자산 거래소 업비트(Upbit)를 개발한 두나무의 자회사 람다256에서 개발한 엔터프라이즈 블록체인 클라우드 서비스다.

 

기업 위주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아마존 웹 서비스(Amazon Web Service)와 같이 월 이용료로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고, 사이드체인을 통해 데이터베이스나 토큰의 생성이 가능한 서비스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