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태국, 6월 말까지 ‘국제선 일반 항공기’ 하늘길 막는다

URL복사

태국

전체기사 보기

16일 태국 민간항공국, 국제선 일반 항공기의 태국 취항 연기 발표

 

 

"태국, 국제선 일반 항공기 취항을 연기합니다.”

 

태국이 6월까지도 국가 봉쇄를 할 전망이다. 태국 민간항공국(CAAT)은 5월 16일 코로나 바이러스 유입을 막기 위해 6월 말까지 국제선 일반 항공기의 태국 취항을 연기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태국은 지난 4월 27일부터 국제선 항공기의 태국 입국을 금지시켰다. 5월 31일 종료될 예정이었다.

 

CAAT는 “국제선 항공기의 입국금지 연장 조치는 태국 정부가 코로나 바이러스에 싸울 시간을 벌어줄 것”이라고 밝혔다.

 

일반인의 태국 입국은 불허되지만 군용기, 코로나바이러스 관련 구급, 의료, 긴급 착륙, 해외로부터의 태국인의 송환 목적 등은 제외된다.

 

한편 아누틴 태국 보건부 장관은 지난 7일 "코로나19 전염 위험국가로 지정되어 있는 한국과 중국코로나 위험국가 리스트에서 빼자"고 제안한 바 있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