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태국판 ‘은행나무침대’ 드라마 ‘비밀의 침대’ 한국 상륙

URL복사

태국

전체기사 보기

TVasia Plus 25일 한국 최초 TV 방송...'같은 공간, 다른 시간' 사랑 타임 슬립 눈길

 

태국판 ‘은행나무침대’가 한국 방송에 상륙했다.

 

글로벌 미디어 그룹 TRA Media(티알에이미디어 이하, TRA Media)가 25일(저녁 7시) TVasia Plus(티브이아시아플러스 이하, TVasia Plus) 채널을 통해 태국 드라마 ‘비밀의 침대’를 국내 최초로 방송한다.

 

‘비밀의 침대’는 여주인공 프래누안(다비카 후네)이 침대의 마법으로 2차 세계 대전 시기로 타임 슬립해, 귀족 남성 라오쁭(마리오 마우러)과 만나 사랑에 빠지는 스토리텔링이다.

 

 

라오쁭에게는 약혼녀가 있고, 현대로 돌아간 프래누안의 남편은 자신의 잘못을 사과하며 재결합을 요구한다. 같은 공간, 다른 시간에서 만난 두 개의 사랑을 다루고 있다.

 

남주인공 라오쁭 역을 맡은 마리오 마우러(Mario Maurer)는 지난해 TVasia Plus를 통해 2019년 태국 최고의 화제작 ‘약초 마스터 통엑’의 타이틀 롤을 맡아 국내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여주인공 프래누안 역을 맡은 다비카 후네(Davika Hoorne)는 한국·태국 첫 합작영화인 ‘수상한 그녀’의 태국 리메이크작 ‘다시 또 스물’의 주인공으로 출연한 바 있다.

 

‘비밀의 침대’는 총 28부작으로 6월 25일 목요일 저녁 7시 아시아 드라마 전문 채널 TVasia Plus에서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매일 한편씩 방송된다.

 

 

또한, 6월 29일부터 KT 올레 TV에서 익일 서비스되며, 홈초이스 VOD, 웨이브(Wavve)와 네이버 시리즈온, 카카오 페이지를 통해서도 다시보기 서비스될 예정이다.

 

한국의 영화 '은행나무 침대'는 강제규 감독의 데뷔작으로 시공간을 초월한 사랑 이야기를 통해 전생의 인연과 악연이 현재에도 반복되고 있음을 보여주는 판타지 영화다. 1996년도 한국영화 흥행 순위 2위에 오른 바 있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