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해수부, 300억 원 규모 2개 펀드 조성...벤처와 기술 기업 투자

URL복사

투자

전체기사 보기

BNK 수산투자조합-가이아 벤처창업투자조합...수산벤처창업펀드는 처음

 

 

 

 

해양수산부가 총 300억 규모의 벤처창업펀드를 조성한다.

 

해양수산부는 150억 원 규모의 2개 펀드를 조성해 수상 벤처기업과 신기술 활용기업에 투자할 계획이다.

 

농림수산식품투자조합으로 등록을 완료한 ‘BNK 수산투자조합 제 1호’와 ‘가이아 벤처창업투자조합 1호’가 바로 해당 벤처창업펀드다.

 

수산펀드는 2010년부터 운영되는 수산모태펀드가 있었지만 수산벤처창업펀드는 처음 조성되는 것으로 수산일반펀드가 전 수산분야를 대상으로 한 것과는 차이점이 있다.

 

수산벤처창업펀드는 향후 8년간 수산 유망 기업에 대한 투자와 회수를 진행할 계획이다.

 

이경규 해양수산부 수산정책관은 “수산업이 미래 성장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서는 초기기업 육성을 통한 성장동력 발굴이 중요하다"며 "수산벤처창업펀드가 수산업 성장에 큰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