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경상남도, 경남 청년 임팩트 투자펀드 ‘하모펀드’ 결성

URL복사

투자

전체기사 보기

지역 청년 및 사회적 가치를 위한 창업기업 투자를 위한 하모펀드 출범

 

경상남도가 도청 도정회의실에서 ‘경남 청년 임팩트 투자펀드’인 하모펀드 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는 펀드 출자자인 거제시, BNK경남은행, NH농협은행 경남본부, 한국사회가치연대기금, 센트랄, 한국항공우주, 출자자이자 공동운용기관인 엠와이소셜컴퍼니, 경남창조경제혁신센터가 참여했고 통영시는 시의회를 거쳐 내달 출자에 동의를 얻어 참여하겠다는 입장이다.

 

하모펀드라는 이름에는 긍정의 의미의 경상도 사투리 ‘하모’와 ‘하’고자 하는 ‘모두’가 참여할 수 있는 펀드라는 뜻을 담았다.

 

임팩트 투자펀드는 경제적 수익을 추구하면서도 사회 문제나 환경 문제에 긍정적인 영향력을 발휘할 수 있는 사업이나 기업에 투자하는 펀드를 의미한다.

 

하모펀드는 모태펀드 없이 지방정부와 지방 유관기관, 그리고 기업들만 출자한 최초의 사례다.

 

향후 3년간 펀드 결성액의 70% 이상을 경남 청년 지역가치 창작자인 로컬크리에이터와 사회적 가치 기반 창업기업인 소셜벤처에 투자할 계획이며, 나머지 30%는 경남에 영향을 미치는 사회적가치 기반 창업기업에 투자할 방침이다.

 

투자처는 경남 소재의 스타트업으나 경남과 관련된 대상으롤 한정해 강한 지역색을 가진 펀드가 조성된다.

 

하모펀드는 내달 말에 열릴 '2020 경남 사회혁신 박람회'에서 결성총회를 가진 뒤 10월부터 운용된다.

 

김경수 지사는 "이제는 청년들이 떠나가지 않고 머물 수 있는, 그렇게 해서 청년들의 꿈이 실현될 수 있는 경남이 되면 좋겠다"며 "경남과 부산, 울산을 중심으로 하는 동남권이 또 하나의 수도권이자 청년들에게 기회의 땅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