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한국정부, 베트남 집중호우 피해수재민에 30만달러 지원

URL복사

베트남

전체기사 보기

9만명 수재민, 13만 채가 넘는 가옥 피해...인도적 위기로 고통 지원 당연

 

한국 정부는 지난 10월 6일부터 계속된 중부지방의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베트남에 30만 달러(한화 3억4000만원) 규모의 인도적 지원을 제공한다. 

 

22일 외교부에 따르면 베트남은 이번 집중호우로 100명 이상의 사망자를 비롯하여 약 9만 여명의 수재민이 발생했다. 집중호우로 인한 침수로 13만 채가 넘는 가옥이 피해를 입었다. 
 
외교부는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수재민들에게 신속한 긴급구호를 제공하여 수재민들의 조속한 생활안정에 기여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자연재난뿐만 아니라 다양한 인도적 위기로 고통 받고 있는 국가와 국민들에 대한 국제사회의 지원 노력에 계속해서 적극 동참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