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한국보다 출산율 3배 캄보디아 엄마들 "한국분유 좋아요"

URL복사

캄보디아

전체기사 보기

aT, 영유아식품 홍보 K-WIC프로젝트...유아식품 수출 전년대비 41% 증가

 

한국보다 출산율이 6배 높은 캄보디아 부모 사이에서 한국산 분유가 인기를 끌고 있다.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는 11월 한 달간 캄보디아에서 한국 유아식품 집중홍보를 위한 K-WIC(Women, Infant, Children)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이 행사는 한국 농식품의 주요 소비층인 주부들과 잠재고객인 유아들을 대상으로 유아 전용식품과 한국식품의 인지도 향상뿐만 아니라 안전성과 프리미엄 식품의 이미지를 홍보하기 위한 프로젝트이다.

 

 

이번 프로젝트는 프놈펜 시내에 위치한 대형 유아용품점에서 소비자체험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현지 유명 인플루언서를 활용한 한국유아식품 홍보영상 촬영, SNS·옥외전광판을 통한 홍보, 유명포털·뉴스사이트에 홍보기사 게재 등도 병행하여 진행하고 있다.

 

한편, 세계은행의 2018년 발표자료에 따르면, 캄보디아는 인구 1000명당 출산율이 22명에 달하고 있으며, 이는 한국의 6명에 비해 3배가 넘는 수준이다. 자국산 조제분유가 없어 대부분 미국, 유럽, 동남아로부터 수입에 의존하고 있어 조제분유와 영유아식품의 수출강국인 한국에게는 수출전망이 밝은 국가 중 하나다.

 

이를 증명하듯, 10월말 기준 對캄보디아의 조제분유를 비롯한 유아식품 수출실적은 362만 달러(약 40억 915만 원)로, 전년 동기대비 41%가 증가했다.

 

aT 신현곤 식품수출이사는 “출산율이 상대적으로 높은 캄보디아에서는 최근 소득수준이 높아지면서 안전하고 신뢰성있는 한국 영유아식품을 찾는 소비자들이 점점 늘고 있다”며, “앞으로도 현지 상황에 최적화된 유통플랫폼을 활용해 집중홍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