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용산구, 베트남 퀴논서 VKBIA와 한-베 경제협력 MOU

URL복사

베트남

전체기사 보기

16일 구-퀴논시 25주년 맞아업무협약, 컨퍼런스-박람회 등 공동개최

 

서울 용산구(구청장 성장현)가 16일 베트남 빈딘성 퀴논(꾸이년)시에 위치한 용산국제교류사무소에서 베트남 주요 경제협력기구인 VKBIA(Vietnam-Korea Business and Investment Association, 베한경제인 및 투자협회)와 한-베 경제분야 상호협력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용산구-퀴논시 우호교류 25주년을 맞아 양국 간 경제분야 교류 활성화를 이끌어내기 위해서다.

 

협약식은 내빈 인사말, 협약서 날인, 기념촬영 순으로 30분간 진행됐다. 윤성배 용산국제교류사무소장, 응우옌 후인 던 찐 VKBIA 베트남중부지회장, 팜 하이 띤 (주)VKBIA 대표이사, 응우옌 또 하이 장 베트남 빈딘성 부성장, 응우옌 꽁 빈 베트남 퀴논시 부시장 등이 자리했다.

 

VKBIA는 우리나라의 코트라(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와 같은 역할을 수행하는 베트남의 준정부기관이다. 한국과 베트남의 전략적 동반관계 10주년을 맞아 양국 간 경제, 무역, 과학기술, 문화, 교육을 아우르는 다양한 분야의 교류·협력관련 사업을 촉진키 위해 2019년 9월 베트남에서 창립됐다.

 

구와 VKBIA는 향후 경제 분야 컨퍼런스 및 박람회, 이벤트, 투자 유치 설명회 등을 개최, 상호 협력을 이어간다는 방침이다. 또 한글, 베트남어 등 교류에 필요한 언어교육 프로그램과 기술 이전, 직업 훈련, 취업 지원 등 프로그램을 공동으로 개발·운영하기로 했다.

 

구 관계자는 “지난 2019년 베트남 빈딘성과 함께했던 투자유치 설명회에 이어 올해는 VKBIA와 함께 경제분야 협력을 다양하게 이어갈 예정”이라며 “용산구-퀴논시는 물론 양국 교류가 한층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날 용산국제교류사무소 증축 및 리모델링 준공식(재개 소식)도 병행했다. 주요 공사 내용은 사무소 1층 홍보관(104㎡) 내 한복 전시 및 체험공간 마련, 3층 강의실 확장(63㎡→110㎡), 기타 노후시설·장비 개선 등이며 공사에 6개월이 걸렸다.

 

 

공사비는 대부분 퀴논시가 부담, 구가 일부 지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공사를 통해 구는 특히 ‘꾸이년 세종학당’ 운영이 더 활기를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지인에게 한국어·한국문화를 가르치는 꾸이년 세종학당은 정원이 학기별 300명으로 기존에는 사무소(강의실) 공간이 부족해 일부 학생들이 외부 교실에서 수업을 들어왔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구-퀴논시 간 우호교류 25주년을 맞아 국제교류사업에 한층 박차를 가한다”며 “특히 올해는 경제, 문화분야로 신사업을 다양하게 발굴, 시행토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 퀴논시-용산구 25년 우호교류 역사는?

 

베트남 중부에 위치한 항구도시다. 구는 지난 1996년부터 퀴논시와 우호교류를 이어오고 있다. 퀴논시 우수학생 한국유학 지원사업, 용산국제교류사무소 및 꾸이년 세종학당 건립·운영, 사랑의 집짓기, 퀴논시립병원 내 백내장치료센터 건립 지원 등이 대표적이다.

 

 

2016년에는 용산-퀴논 우호교류 20주년을 기념, 이태원 보광로59길에 ‘베트남 퀴논길’을 만들었다. 같은 해 퀴논에는 ‘용산거리’가 조성되기도 했다.

 

올해는 경제 분야 교류 외 베트남 현지 한옥 건립, 사이버 어학당 운영, 백내장치료센터 최신의료장비 지원 등 다양한 방식으로 양 도시 관계를 더 확장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