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국 단위 부산창업투자경진대회 열린다

URL복사

투자

전체기사 보기

창업 5년 이내 국내 유망 창업기업 대상

수도권 민간투자사 심사 참여

 

부산광역시가 3월 29일부터 4월 16일까지 ‘제 3회 2021 B-스타트업 챌린지’ 대회에 참가할 전국 창업기업을 모집한다.

 

B-스타트업 챌린지는 우수 아이템 및 기술을 보유한 유망 스타트업의 유입으로 지역 내 창업 생태계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전국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하는 창업투자경진대회다.

 

2019년에 첫 시작해 2021년 기준 3회차를 맞이한다.

 

총 3억 원의 투자금이 걸린 이번 대회는 전국 5년 이내 창업기업을 대상으로 열리며, 부산광역시와 BNK부산은행, 부산문화방송이 공동 주최하고 부산경제진흥원이 주관한다.

 

2021년 투자금은 2020년 제 2회 대회보다 1억 원이 늘었다.

 

대상은 1억 3000만 원, 금상 8000만 원, 은상 5000만 원, 동상 3000만 원, 특별상 1000만 원으로 BNK부산은행에서 전액 출자했다.

 

투자금은 지분투자를 기본으로 진행하되 지분율의 15%를 초과하는 부분은 협의를 통해 상금으로 전환할 예정이다.

 

BNK벤처투자와 한국엑셀러레이터협회를 비로샣 수도권의 민간투자사들이 심사위원으로 참여하는 점도 눈여겨 볼 만하다.

 

이번 대회 연계 특전으로 본선진출 10개 사에 대해 부산은행의 ‘SUM 인큐베이터’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부산문화방송은 대회 수상기업을 대상으로 별도의 홍보방송 프로그램을 제작하는 등 후속 지원을 마련할 예정이다.

 

대회 참가신청은 내달 16일까지 부산경제진흥원 창업지원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으로 접수한다.

 

4월 서면심사와 5월 대면심사와 예선대회를 통해 최종 선정된 10개 사가 6월 10일 BNK부산은행 대강당에서 열리는 본선에 진출한다.

 

한편, 제2회 대회에 수상기업인 ㈜웨인힐스벤처스는 10억원이 넘는 후속투자와 BNK부산은행 예금상품 등 영상 제작 계약을 체결했다.

 

㈜에이아이플랫폼은 부산시 블록체인 기반 의료마이데이터 플랫폼 사업자로 선정됐으며, ㈜소닉더치코리아는 러시아 쥬얼리 판매업체와 21만 달러 수출 계약을 달성하는 등의 성과를 올렸다.

 

부산광역시 이병진 시장 권한대행은 “지난해 제2회 대회 수상기업들이 매출 증대, 고용 증가, 다양한 후속 투자 등을 통해 폭발적인 성장을 하고 있다”며 “이번 대회에 전국 우수 창업가들의 참여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