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최종문 2차관, “세계한인회장들, 동포사회 화합과 발전 기여 감사”

URL복사

’2021 세계한인회장 대회’ 개회식 참석...“재외국민의 안전과 권익 향상 노력”

 

“한인회장들이 동포사회의 화합과 모국과의 유대 강화를 위해 기여해줘 감사하다.”

 

최종문 외교부 2차관은 10월 5일 서울 그랜드워커힐호텔에서 열린 ‘2021 세계한인회장대회’개회식에 참석했다.

 

‘하나된 동포, 더 강해진 대한민국’ 슬로건으로 4일부터 7일까지 3박 4일 온․오프라인을 통해 참가한 300여 명의 전 세계 한인회장들을 환영하고 격려했다.

 

 

최 차관은 축사를 통해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한 위기 상황 속에서도 각 지역 한인회장들이 동포사회의 화합과 발전, 모국과 동포사회의 유대 강화를 위해 기여해온 점을 평가하고 감사하다”는 뜻을 전했다.

 

이어 “정부는 재외국민의 안전과 재외동포의 권익향상에 우선순위를 두고 동포정책을 추진해오고 있다. 한인회가 각 지역 동포사회가 직면하고 있는 여러 과제 해결을 위해 재외공관과 소통하며 구심점으로서의 역할을 해줄 것”을 당부했다.

 

재외동포재단이 주최하고 외교부가 후원하는 ‘세계한인회장대회’는 전 세계 한인회장들이 참석하는 대표적인 동포행사다. 글로벌 한인 네트워크의 강화 및 동포사회의 모국과의 유대 강화에 기여하고 있다.

 

 

10월 4일부터 시작된 동 대회는 지역별 현안토론, 한인회 운영사례 공유, 정부와의 대화 등을 통해, 동포사회의 발전 및 모국과의 상생발전을 위한 실질적인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행사는 재외동포재단이 주최하고 외교부 후원한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