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BNK부산은행, ‘최고 중소기업 은행’과 ‘최고 사회공헌 은행’으로 선정

URL복사

‘2021 아시아머니 베스트 어워드 포 코리아’ 수상
6개 부문 중 지역은행 최초로 2개 부문 동시 선정

 

BNK부산은행이 ‘최고 중소기업 은행’과 ‘최고 사회공헌 은행’으로 선정됐다.

 

아시아 3대 금융전문지 ‘아시아머니(Asiamoney)’가 주최하는 ‘2021 아시아머니 베스트 어워드 포 코리아’에서 2021년 아시아지역 ‘최고 중소기업 은행(Best Bank for SMEs)’와 ‘최고 사회공헌 은행(Best Bank for CSR)’으로 BNK부산은행이 선정됐다.

 

지역은행이 아시아머니로부터 총 6개 시상부문 중 2개 부문에 선정된 것은 처음이다.

 

부산은행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신규대출 1조 4428억 원, 만기연장 15조 9819억 원, 원금 및 이자상환 유예 3625억 원을 2021년에 지원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운영자금의 앨오 사항 해소에 전력을 기울인 점을 고평가받았다.

 

2003년 금융기관 최초로 ‘사회공헌사업 전담반’을 신설하고 사회취약계층 지원과 친환경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친 점도 고점을 받았다.

 

또한, 최근 5년간 매년 당기순이익의 11% 이상을 사회공헌사업을 통해 환원하고 2020년 당기 순이익 대비 사회공헌액이 15.6%인 481억 원에 달하는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 활동에 최선을 다해왔다.

 

부산은행 경여전략그룹 박명철 그룹장은 “지역을 대표하는 금융기관으로서 지역의 중소기업, 사회취약계층과 상생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한 결과를 평가받은 것 같다”며 “부산은행은 앞으로도 지역 중소기업 지원과 지속적인 ESG(비재무적 평가기준이 되는 기업의 환경·사회·지배구조 관련 요소) 경영을 실천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부산은행은 최근 금융감독원이 주관하는 2021년 포용금융 유공자 시상에서 ‘중소기업 지원’ 부문 우수상을 수상했으며, 부산지역 최초로 14년 연속 ‘교육메세나탑’을 수상하는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 실천에 앞장서고 있다.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