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필리핀, S-패스 통한 현지여행 단순화 ‘원스톱 솔루션’ 잰걸음

URL복사

LGU는 관리 및 국내 여행용 연락 추적 시스템을 위해 S-패스와 통합

 

필리핀이 S-패스(Smart Pass)의 사용을 통해 현지 여행 시 지역별 요구 사항을 간소화 지원한다.

 

필리핀 뉴스 에이전스(Philippine News Agency)의 1월 19일자에 따르면 필리핀 정부는 지방 여행 요건 및 절차 간소화하기로 했다.

 

여행자의 다양하고 번거로운 여행 요건과 지방 정부 단체(LGU)가 사용하는 다양한 온라인 애플리케이션을 폐기한다. 원스톱 솔루션이 목표다.

 

이에 모든 LGU가 각자의 지역에 S-패스 신청과 승인하토록 지시했다. LGU는 관리 및 국내 여행용 연락 추적 시스템을 위해 S-패스와 통합한다.

 

S-패스를 통해 지역별 번거로운 여행 요건 등을 폐기한다. LGU는 주말 포함 24시간 동안 신청 관리한다. S-패스 요건으로는 백신 카드나 증명서, 신분증, 숙소 등이다.

 

S-패스는 경제 재개방에 따라 이동성과 여행 제한 완화를 편리하게 만들 것으로 보인다. 물론 팬데믹 상황에 따라 일부 LGU는 RT-PCR 음성 테스트 결과지가 필요하다.

 

베르나데트 로물루 푸야트 관광부 장관은 “S-패스가 지역 관광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환영했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