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물류 스타트업 아워박스, 시리즈A로 100억 투자 유치 성공

URL복사

투자

전체기사 보기

시리즈A 100억 규모 투자 유치 성공, 투자사들과 시너지도 기대

 

아워박스가 100억 규모의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했다.

 

이커머스 사업자를 대상으로 물류대행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타트업 아워박스는 주문관리 및 창고관리 시스템 공급, 이커머스 센터 구축 및 운영대행, 물류컨설팅 등의 BPO(Business Process Outsourcing) 전문기업이다.

 

SV인베스트먼트가 리딩하고 네이버, 한라홀딩스, A_벤처스와 IBK기업 은행이 참여한 이번 투자는 100억 규모로 이루어졌다.

 

금번 투자를 리딩한 오탁근 SV인베스트먼트 상무는 “언택트 트렌드에 무한 확장이 가능한 서비스 모델, 시스템 완성도, 경영진의 내실있는 운영을 확인하고 아워박스에 투자를 결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박철수 아워박스 대표는 “네이버와 한라홀딩스의 투자를 유치하게 된 것은 아워박스의 사업 경쟁력을 반증해 주는 것이며, SV인베스트먼트를 비롯 굴지의 VC로부터 투자유치에 성공하여 사업 추진에 날개를 달게 됐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또한 “아워박스는 사업기반을 확충하고 성장을 가속화하여 이커머스 산업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