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LS 일렉트릭, 협력업체 납품 대금 400억원 조기 지원

URL복사

LG

전체기사 보기

9월 25일 정산분을 3일 앞당겨 22일 지급 “협력회사와 동반 성장 위한 것”

 

LS 일렉트릭(LS Electric)이 납품 대금을 조기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17일 추석 명절을 앞두고 협력회사의 자금 부담 해소에 조금이나마 도움을 주고자 LS 일렉트릭은 400억 원 규모의 납품 대금을 조기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는 기업이 많은 가운데 명절 전 자금 사정을 고심하는 협력회사 지원을 지원하기로 결정하고 9월 25일 정산분을 3일 앞당겨 22일에 지급할 계획이다.

 

납품 대금 규모는 400억 원에 달한다. LS 일렉트릭은 추석 등 명절을 앞두고 원자재 대금 결제와 상여금 지급 등의 자금 수요가 일시적으로 집중되는 현상에서 중소 협력회사의 운영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하고 있다.

 

LS 일렉트릭은 협력회사를 제 2의 사업장으로 생각하고 동반성장의 가치를 실천한하기 위해 노력 중이다.

 

지난 2014년에는 설날과 추석 등 명절에 앞서 자금을 조기 집행하고 한편 1억 원 잏아ㅢ 대금에 대해서는 전액 현금으로 지급하기도 했다.

 

LS일렉트릭은 “코로나 등으로 어느때 보다 힘든 상황이 계속되고 있지만 협력회사와 동반성장 차원에서 대금을 명절 전에 미리 지급하기로 했다” 면서 "소통 강화는 물론 다양한 상생 프로그램을 마련해 LS일렉트릭과 협력회사가 바람직한 동반성장의 틀 안에서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 이라고 밝혔다.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