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베트남 증시 1년만에 1000포인트 돌파 “호치민 개미 好好”

URL복사

증권일반

전체기사 보기

VN-지수 0.60% 상승...외국인투자자들은 이틀 연속 순매도

 

VN-증시가 1년여 만에 1000포인트를 넘어섰다.​

 

현지 미디어 아세안 데일리뉴스에 따르면 지난 26일 호치민증권거래소의(HoSE)의 VN-지수(VN-Index)는 전날보다 6.03포인트(0.60%) 오른 1005.97에 장을 마감하면서 올해 종가 기준 최고치를 달성했다.

 

거래량은 4억9355만주, 거래대금은 10조2936억동(약 4910억원)에 달했다. 상승 종목은 203개며, 하락한 종목은 216개다.​

 

이 같은 상승장은 호치민 개미들의 맹활약 덕분이었다. 장 초반 차익 실현 매물이 쏟아지며 994.91포인트까지 하락해 약세를 보이던 중 오후장에서 호치민 개미들이 풍부한 현금 자금을 쏟자 상승세로 반등했다.​

 

호치민증권거래소의 대표적인 30개 종목으로(시가총액 상위 30개 종목) 구성한 VN30지수는 3.53(0.37%) 오른 964.16 포인트로 마감했다. 상승 종목은 19개, 하락 종목은 7개다. ​

 

외국인투자자들은 이틀 연속 순매도했다. 가장 많이 매도한 종목은 철강업체 화팟그룹과 HD은행 등이다. ​

 

10대 시가총액 종목에서는 빈홈스(-0.96%), 비나밀크(-0.54%), 화팟그룹(-1.4%)을 제외하고 모두 상승했다. 이 중 가장 많이 오른 종목은 비엣띤뱅크(3.18%)였다.​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