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CBDC] 인민은행 또 디지털위안화 테스트 ‘이번엔 쑤저우다’

URL복사

중국

전체기사 보기

12월 12일부터 전자지갑 설치 스마트폰서 홍바오 형식 전자지갑 10만개 발급

 

인민은행이 쑤저우에서도 디지털 위안화 테스트를 진행한다.

 

중국 인민은행은 10월 선전에서 마무리 된 디지털 위안화의 대규모 공개 테스트를 12월 12일부터 쑤저우에서 진행한다고 밝혔다.

 

비아이뉴스에 따르면, 쑤저우 샹청구(相城区)에 일부 공무원의 보너스를 디지털 위안화로 지급하는 등 디지털 위안화 시범 사업이 많이 진행됐으며, 이번 테스트는 쑤저우 시민들에게 훙바오(红包) 형식의 전자지갑 10만개를 지급해 테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구체적인 금액이나 발급 방식, 소비자 신청 방식은 확정되지 않았다.

 

이번 테스트에는 범핑(Bumping, 碰一碰) 결제와 듀얼 오프라인 결제기능이 추가될 예정이다.

 

듀얼 오프라인 결제 기능은 QR코드를 활용하는 결제방식과 달리 네트워크가 연결되지 않아도 결제가 가능한 기술로 전자지갑이 설치된 스마트폰을 통해 디지털 위안화를 현금처럼 쓸 수있다.

 

다만 이 방식은 이중지불 문제에서 자유롭지 못하다. 디지털 위안화 시스템에서 데이터 복제가 가능해 중복으로 사용하는 점을 지적한 것이다.

 

현재 인민은행은 이 문제에 대해 언급하고 있지 않아 구체적인 정보가 공개될 때까지 기다려야 하지만, 실제로 법률과 감독을 통해 사용자의 악의적인 행동을 억제하거나 이중결제 발생 이후 관련 기관이 추적해 책임을 물을 것으로 보인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