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티웨이항공, 부산-라오스 비엔티안 주 2회 새 하늘길 열렸다

URL복사

15일부터 수-토요일 운항, 독점 ‘에어부산’ 벗어나 가격 낮아지고 편리한 여행

 

티웨이항공이 15일부터 부산-라오스 비엔티안 노선에 정기편 주 2회(수-토요일) 취항한다.

 

김해공항에서 오전 9시 5분 출발해 비엔티안 현지에 낮 12시 30분 도착하며, 돌아오는 편은 비엔티안에서 오후 2시 10분 출발해 부산에 오후 9시 10분 도착한다.

 

기존 부산-경남 지역에서는 라오스 비엔티안으로 향하는 국제선이 에어부산 한 항공사가 독점적으로 운항을 해왔다.

 

비엔티안은 라오스의 수도로 인기있는 동남아 관광지였다. 이 때문에 인천공항 출발 항공보다 비교적 비싼 가격으로 항공권을 판매되어 승객들로부터 불만이 제기되어 왔다.

 

이번 티웨이항공 취항으로 부산 출발 비엔티안 행 항공편의 항공권 비용에 대해 경쟁이 되는 항공사가 생겨 항공권 가격이 저렴해지는 계기가 되었다.

 

 

현재 티웨이항공은 인천~비엔티안 노선을 매일 1회, 대구~비엔티안 노선을 주 2회 운항하고 있다.

 

2017년부터 김해공항 출발 노선망을 확대해온 티웨이항공은 현재 김해공항에서 총 7개의 국제선 노선을 운영 중이다. 동남아지역인 비엔티안, 다낭, 하노이 노선과 일본 오사카, 대만 가오슝, 타이중 및 공동 운항편인 타이베이 노선까지 취항지를 추가했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