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KISA-과기정통부, 정보보호 기업 '성장단계별 맞춤형' 지원

URL복사

산업정책

전체기사 보기

K-스타트업 정보보호 기업 지원 프로그램, 초기창업기업, 성장기업 나누어 25개팀 지원

 

한국인터넷진흥원(KISA)과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2020년 K-스타트업 정보보호 기업 지원 프로그램’으로 기술경쟁력과 성장성을 갖춘 정보보호 기업 발굴을 지원한다.

 

모집 대상은 국내 정보보호 분야 스타트업이다. 성장단계별 맞춤형 지원을 위해 초기창업기업과 성장기업 등 2개 분야로 나눠 모집한 뒤 단계별 평가를 거쳐 25개 팀을 선발한다.

 

초기창업기업은 정보보호분야의 교육과 전문가 멘토링, 법인 설립 및 사업화 컨설팅, 정보보호 제품 연구개발을 위한 테스트랩 이용, 산업 및 기술 트렌드를 제공하고 우수 3팀에는 총 3000만 원의 지원금을 수여한다.

 

성장기업은 투자유치를 위한 IR 자료 컨설팅과 맞춤형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 및 멘토링, 벤처캐피탈 대상 혁신 경연대회 및 투자상담회, 지식재산권 및 홍보물 제작 지원, 정보보호 생태계 이해관계자와 스타트업 간 협업 네트워킹 기회를 제공한다.

 

 

이석래 KISA 정보보호산업본부장은 “국내 정보보호산업 활성화를 위해서는 기업이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는 생태계 조성 및 지원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KISA는 앞으로 혁신 기술을 보유한 정보보호 기업이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스타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맞춤형 지원 사업을 강화하는 등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