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기차] 이베르드롤라-볼보, 스페인서 전기차 선점 시동

URL복사

기업&비즈

전체기사 보기

공용 네트워크 통해 6개월 무료 충전 등 인프라 확충 계획

 

이베르드롤라와 볼보가 스페인에서 전기차 인프라 확추에 나선다.

 

스페인의 다국적 전력회사 이베르드롤라(Iberdrola)와 볼보 카 에스파냐(Volvo Car España)는 전기차 충전 솔루션을 공급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지속가능한 모빌리티를 촉진하기 위해 협약을 체결한 양 사는 이베르드롤라와 자회사인 월박스(Wallbox)가 볼보의 충전소 공급 및 전용 또는 공유 차고 설치를 포함한 공급 솔루션을 제공한다.

 

이베르드롤라의 고객들은 5 EURO에 1000km 주행이 가능한 전기자동차 요금제를 제시받고 이는 기존 디젤이나 휘발유 요금에 비해 10배 가량 저렴하다. 또한, 이베르드롤라의 공용 네트워크를 통해 6개월 무료 충전의 혜택도 포함됐다.

 

볼보의 충전제품을 이용하는 고객들은 재생가능 원산지(GoO)를 보증하는 인증서를 이용해 전기차 배터리 충전도 가능해진다.

 

충전소 이용시 이베르드롤라 공용 충전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충전소 위치를 확인하고 예약과 결제까지 이루어진다.

 

현재 이베르드롤라는 스페인의 정부 부처를 비롯해 기관 및 회사, 전기차 딜러 등 40개 이상의 인프라 구축 계약을 체결해 인프라 확충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스페인 기업 중 최초로 클라이메에트 그룹(The Climate Group)의 EV100 이니셔티브에 가입하기도 하는 등 친환경 자동차 기조를 펼치는 중이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