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두산그룹, 10개 협력사에 "마트공장 스마트 공장 구축하라"

URL복사

두산

전체기사 보기

2020년 중 10개 협력사에 생산관리시스템 이용해 디지털 전환 지원

 

두산 그룹이 2020년 중으로 10개 협력사에 스마트 공장 구축을 지원한다.

 

두산은 중산벤처기업부 스마트제조혁신추진단의 스마트 공장 구축 사업에 참여해 생산관리시스템(MES)과 제품 수명관리 시스템(PLM)을 구축한다.  협력사의 효율적인 생산 공장관리를 지원해 생산현장의 디지털 전환을 돕고 협동로봇 도입을 통해 생산라인 자동화 구축을 지원한다. 

 

대표적으로 지게차 베어링 생산기업인 연합시스템은 PLM을 도입해 제조 리드타임을 20% 줄이고 제품 불량률을 75% 감소시킬 수 있었다. 설계도면 관리 개선으로 업무 비효율 요소를 제거해 납기 준수율도 20% 높였다.

 

2020년에는 지원 대상 기업을 8개에서 10개로 늘리고 협동로봇도 도입할 예정이다. 안전 펜스 없이 비좁은 공간에서 섬세한 작업을 수행할 있는 협동로봇은 근로자의 단순노동 강도도 줄이고 작업 전문성과 생산성도 향상시킬 수 있다.

 

협력사 역시 협동로봇을 통해 근무자의 배치에 유연성을 확보하고 주52시간 근무제에 대비할 방침이다.

 

두산은 협력사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뿐만 아니라 상생협력기금을 출연을 통한 전문컨설팅, 해외 동반진출지원 사업, 역량강화 교육 등 상생경영에 앞장서고 있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