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세종학당재단, "아제르바이잔-캄보디아에 예비 세종학당 지정"

URL복사

캄보디아

전체기사 보기

현지‧국내 대학 협력 한국어 프로그램 2년간 지원 "한국어 교육 사각지대 해소"

 

 

 "한국어 교육 사각지대 해소하겠습니다."

 

세종학당재단(이사장 강현화, 이하 재단)이 최초로 예비 세종학당을 지정하고 운영 지원을 시작한다.
 
재단은 7일 덕성여자대학교와 인하대학교를 예비 세종학당 운영 사업의 수행 기관으로 선정한다고 발표했다. 덕성여자대학교는 캄보디아 프놈펜의 왕립농과대학, 인하대학교는 아제르바이잔 흐르달란의 바쿠공과대학교와 협력해 7월부터 예비 세종학당을 운영한다.
 
예비 세종학당 지정‧운영 사업은 세종학당이 필요한 지역에 현지 대학과 한국 대학이 협력해 한국어 프로그램을 개설하는 것을 지원하는 신규 사업이다. 한국 대학은 현지에 한국어 교원을 지원하며, 현지 대학은 교육 공간 등 인프라를 제공한다.
 
재단은 예비 세종학당으로 지정된 기관에 교원 인건비 등 운영비를 지원한다. 지원 기간은 최대 2년이다. 지정된 기관은 2년 내 신규 세종학당 지정 공모에 응해야 한다.
 
강현화 이사장은 “한국어 교육 수요가 있지만 공급이 부족한 지역에 예비 세종학당 지원 사업이 세종학당 운영의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예비 세종학당 사업의 운영 성과를 바탕으로 한국어 교육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이어갈 것”이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