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한-아세안센터, 아세안 랜선 ‘가상 팸투어’ 같이 가실래요?

URL복사

ASEAN

전체기사 보기

관광 웹페이지 등 아세안 여행 그리움 달랠 ‘랜선 투어’ 콘텐츠 제공

 

“아세안의 문화-관광-음식-라이프스타일을 더 가까이”

 

한-아세안센터(사무총장 이혁)는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어려워진 아세안 여행의 그리움을 해소하고, 보다 가까이에서 아세안을 만나고 여행할 수 있는 디지털 콘텐츠 제작 프로젝트를 아세안 10개국과 공동 추진했다.

 

지난해 11월 한 달간 성공리에 개최된 ‘2020 아세안 문화 관광 쇼케이스: The Next ASEAN’ 후속으로, ▲K-컬처 대표 주자 김준수와 함께 아세안의 관광지를 소개하는 ‘아세안 팸투어 2020’ 영상, ▲아세안의 문화, 역사, 음식, 관광지 등 아세안 여행에 대한 종합적인 정보를 제공하는 ‘아세안 관광’ 웹페이지, ▲아세안 각국의 대표 음식 및 전통과 현대를 아우르는 라이프스타일을 소개하는 ‘아세안 컬리너리 아트북’이 공개된다.

 

 

■ ‘아세안 팸투어 2020’ -말레이시아 필리핀 태국 관광청 공동제작

 

말레이시아, 필리핀, 태국 관광청과 공동으로 제작한 ‘아세안 팸투어 2020’ 영상은 한국 대중들이 영상을 통해 언제든지 아세안 여행지를 경험하고 추억을 회상할 수 있도록 구성되었다. 특히, 대표 한류스타 김준수가 내레이터로 참여해 아세안의 매력적인 관광지를 소개한다.

 

2월 15일부터 19일 간 한-아세안센터 유튜브및 아세안 관광청 공식 채널을 통해 공개되며, 시청자들을 위한 이벤트도 함께 진행 예정이다.

 

 

■ ‘아세안 관광’ 웹페이지, 디지털 플랫폼 활짝

 

‘아세안 관광 웹페이지’는 아세안 10개국의 여행지 정보뿐 아니라 각국의 다양한 문화관광 콘텐츠를 총망라한 디지털 플랫폼이다. 언택트 시대 아세안 문화와 관광에 대한 관심과 이해를 높이는 동시에, 향후 아세안 관광 수요로 연결시키기 위한 홍보 채널로 활용될 예정이다.

 

△기본정보, △관광지, △음식, △축제 및 기념일, △역사, △특집기사로 분류하여 현지 여행에 필요한 실질적인 정보 외에도 각국의 잘 알려지지 않은 관광지와 테마 중심의 트렌드를 한 눈에 볼 수 있다. 특히, 향후 아세안 여행을 계획하는 예비 관광객들에게 유익한 정보를 제공할 것으로 예상된다.

 

 

■ ‘아세안 컬리너리 아트북(Stories Around the Table: ASEAN Soul Food and Lifestyle)’

 

‘아세안 컬리너리 아트북’은 아세안 10개국의 미식 문화와 라이프스타일을 보여주는 책자로, 2월 8일 발간, 주한 아세안 대사관 및 관광청에 배포 되었다.

 

책자는 주한 아세안 10개국 대사관저에서 만난 아세안 대사와 배우자가 들려주는 현지 식문화와 라이프스타일 이야기를 담고 있다.

 

220여 쪽 분량으로 △아세안 각국을 대표하는 소울푸드와 레시피, △역사적인 의미와 추억이 담긴 애장품, △감성과 개성이 고스란히 묻어나는 관저 내 공간, △꼭 가봐야 할 아세안 대표 여행지로 구성되어 있다. 특히 감각적인 사진과 생생한 인터뷰를 통해 아세안 음식, 사람, 라이프스타일로 떠나보는 특별한 여정에 독자들을 초대한다.

 

 

이혁 한-아세안센터 사무총장은 “코로나19로 활동이 위축되고 마음이 치진 시기에 아세안의 다양한 문화와 관광 정보, 트렌드를 가까이에서 향유하고, 새로운 시각으로 아세안으로의 여정을 꿈꾸며 달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