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무역협회, 태국 국영 석유화학기업 PTTGC와 한국 스타트업간 1대1 밋업

URL복사

태국

전체기사 보기

3D 프린터 소재, 자율주행 로봇, 친환경 신소재 등 국내 스타트업 11개사와 원격 미팅

 

한국무역협회(회장 김영주)는 24일 서울삼성동 코엑스 스타트업 브랜치에서 태국 국영 석유화학기업인 PTTGC와 한국 스타트업간 1대1 밋업을 개최했다.

 

PTTGC는 유화제품 연간 생산량이 1125만 톤에 달하는 태국 최대의 석유화학기업이다. 이날 행사에서 플라스틱 대체재, 자율주행 로봇, 친환경 바이오 신소재 등 분야의 한국 스타트업 11개사와 화상으로 비즈니스 가능성을 논의했다.

 

특히 지난달 사전 미팅에서 알커미스의 자연 분해 플라스틱, 아이피아이테크의 기능성 폴리마이드 소재, 멤브레어의 유기용매 중공사 분리막, 그래피의 3D 프린터 소재 등은 높은 기술력을 인정받아 이날 본 밋업에서는 40분의 개별 심화 상담을 진행했다.

 

심운섭 그래피  대표는 “태국은 2016년부터 미래 첨단제조 산업을 육성을 위한 ‘태국 4.0’정책을 펼치고 있어 앞으로 관련 시장이 빠르게 확대될 것”이라며 “전세계 스타트업과 적극적으로 개방형 혁신에 나서고 있는 PTTGC와의 협력을 기반으로 동남아 시장 진출에도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상현 무역협회  스타트업글로벌실장은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될 때까지 화상 밋업을 집중 개최하면서 우리 스타트업의 글로벌 스케일업을 계속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