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한-아세안 스타트업 모두 모여라"

URL복사

ASEAN

전체기사 보기

'2019 한-아세안 스타트업위크' 개막...한‧아세안 특별 정상회의 부대행사 주목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가 한-아세안센터와 공동으로 ‘2019 한-아세안 스타트업위크’를 개최했다고 18일 밝혔다.

 

‘2019 한‧아세안 스타트업위크’는 한‧아세안 특별 정상회의 부대행사의 일환으로, 역내 상호 호혜적 투자환경 조성 및 기술기반 창업생태계 교류 활성화 촉진에 기여하고자 마련됐다.

 

이번 행사는 28일까지 경기 판교, 부산, 서울 등지에서 진행된다. 태국, 필리핀, 베트남 등 아세안 참가국 10개국 정부 관계자, 스타트업 유관기관, 투자진흥기관 및 아세안 스타트업 40개사 등 관계자 약 250명이 참여한다.

 

특히 오는 20일에는 판교 경기혁신센터 국제회의장에서 ‘한‧아세안 ICT스타트업 투자활성화세미나’가 열린다. 미국 알케미스트 액셀러레이터사(社) 피터 김(Pete Kim, Alchemist Alumnus)의 기조강연 ‘최신 글로벌 스타트업 창업 및 투자동향’을 시작으로, 아세안 10개국의 투자환경, 창업정책, 규제와 시장 등 투자지원 제도가 소개될 예정이다.

 

다음날인 21일에는 같은 장소인 판교 경기혁신센터 국제회의장에서 국내외 투자자를 대상으로 '한‧아세안 스타트업 교류 세미나:데모데이'가 개최된다. 

 

한‧아세안 홍보대사 금나나 아나운서가 개회식 사회를 맡았으며, 아세안 10개국 스타트업 18개사의 IR피칭이 진행된다. 국내외 투자자를 대상으로 아이템 경쟁력과 시장 가능성 등을 발표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국내외 투자자(VC)와 대기업 혁신업무(OIT) 담당자와의 일대일 비즈니스 매칭 상담회도 마련된다.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는 이번 행사를 통해 정부의 신남방 정책에 부응하고, 스타트업 글로벌 허브로 자리매김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