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주인도네시아 대사에 '경제통' 박태성 전 산업부 무역투자실장

URL복사

경제 부처 출신 주인도네시아대사에 임명 최초...신남방정책 경제협력 방점


외교부는 16일 박태성 전(前) 산업통상자원부 무역투자실장을 주인도네시아대사에 임명했다고 밝혔다. 경제 부처 출신이 주인도네시아대사에 임명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박 신임 대사는 1963년 4월생으로 서울대 경제학과 학사 후 서울대 정책학 석사를 밟은 후 미국 오레곤주립대 경제학 석사과정을 마쳤다. 

 

박 신임 대사는 행정고시 35회 출신으로 산업부에 입부 후는 산업자원부 중국협력기획단장. 주말레이시아대사관 참사관, 지식경제부 반도체디스플레이 과장, 산업부 감사관, 산업정책관, 무역정책관, 무역투자실장 등을 지냈다. 2002년 대통령 표창을 받았으며 지난 3월까지 무역투자실장으로서 일본 수출규제 대응 등을 담당했다.

 

외교부 당국자는 박 신임 대사에 대하여 "정부의 신남방정책 심화와 관련해서 역내 거점국인 인도네시아와 협력과 한국 기업 진출 지원 등 양국 경제협력을 이끌어갈 산업정책의 전문가"라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