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경련, 내년 3월 베트남 호치민서 ‘한-베 최고경영자과정’

URL복사

기업&비즈

전체기사 보기

한국 최초 현지 베트남인 대상 최고경영자과정...베트남 기업 CEO 대상

 

전경련 국제경영원(원장 권태신)은 한국 최초로 베트남 현지CEO들을 대상으로 한 ‘한-베 최고경영자과정’을 호치민에 개설하고 한국 기업의 성공노하우를 베트남 기업인들에게 전수하기로 했다.

 

권태신 전경련 국제경영원장은 지난 20일 오후 전경련회관 47층에서 베트남 호치민 경제대학교 뉴엔 동 퐁(NGUYEN DONG PHONG) 총장 일행과 MOU를 체결했다. 국립 호치민경제대학에 베트남 기업 CEO를 대상으로 한-베 최고경영자 과정을 개설하기로 하였다.

 

2020년 3월부터 20주간 진행되는 본 과정은 베트남 기업인들을 대상으로 한다. 삼성, 현대차, SK 등 한국의 주요기업이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한 노하우를 제공한다. 또한 수강하는 베트남 기업인들을 한국으로 초청해 한국 기업인들과의 네트워크를 형성하고 주요 기업을 방문하여 배우는 기회도 제공한다.

 

권태신 원장은 “이번 과정이 최근 글로벌 시장에서 핵심 파트너로 부상하고 있는 베트남과의 협력 관계를 강화시키는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특히 베트남 기업인들에게 한국 기업의 노하우를 전수함으로서 베트남 내 경제 한류를 확산하고 이를 통해 일본 등 주요 글로벌 기업과 경쟁에서 우위를 차지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강조하였다.

 

전경련 국제경영원은 전경련 최고경영자과정, 전경련 베트남-동아시아 최고위과정, 차세대CEO과정 등 40년간 기업교육을 통해 축척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베트남 기업인들뿐만 인근 동남아 국가에도 한국 기업의 성공 노하우를 전파하고 경제 한류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