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삼성엔지니어링, 말레이시아에서 1.2조원 플랜트 수주

URL복사

말레이시아

전체기사 보기

말레이시아 석유화학회사 사라왁 펫켐사로부터 메탄올 플랜트 LOI 접수

 

삼성엔지니어링이 말레이시아에서 대형 메탄올 플랜트를 수주했다. 지난 멕시코 정유 수주에 이어 이번에도 FEED(기본설계) 수행을 통한 EPC 연계수주를 이끌어냈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지난달 30일 공시를 통해 말레이시아 석유화학회사 사라왁 펫켐사(Sarawak PetChem)로부터 ‘말레이시아 사라왁 메탄올 프로젝트 계약’에 대한 낙찰의향서를 접수했다고 밝혔다.

 

말레이시아 동부 사라왁 빈툴루(Bintulu) 지역에 건설되는 이번 프로젝트는 하루 메탄올 5000톤을 생산하는 플랜트다. 수주금액은 약 1.2조원(약 10.7억 달러)이다.

 

삼성엔지니어링은 EPC(Engineering Procurement Construction: 설계 조달 공사)를 단독으로 수행하게 되며, 2023년 완공 예정이다.

 

삼성엔지니어링은 2018년초 Pre-FEED(개념설계) 수주를 통해 프로젝트에 참여하기 시작해, 지난해 4월 FEED(기본설계)를 수주했다. 그리고 지난해 11월부터 일부 기자재발주와 초기공사업무 등 초기업무를 수행해왔고, 이번에 EPC까지 수주하면서 프로젝트의 전과정에 참여하게 됐다. 최근 펼쳐온 FEED 등 엔지니어링기술 기반의 선제적 영업활동 전략이 결실을 맺게 된 것이다.

 

한편 삼성엔지니어링은 최근 수주랠리를 이어가고 있다. 이번 프로젝트를 포함해 최근 멕시코 정유 플랜트, 국내 바이오 플랜트, 헝가리 전지박 플랜트 등을 수주하면서 17조원 이상의 수주잔고를 확보하게 됐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