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북도국제교류센터 "베트남 닥락성 우정마을, 상받았어요"

URL복사

베트남

전체기사 보기

2017년부터 추진한 “우정마을 조성사업”...닥락성 인민위원회로부터 기관표창

 

 

 "베트남 닥락성 우정마을 조성 사업, 상 받았어요."

 

전북도국제교류센터가 지역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베트남 닥락성 인민위원회로부터 기관표창을 받았다고 20일 밝혔다.

국제교류센터는 2017년부터 전북도 우호교류 지역인 베트남 닥락성 지역 주민의 생활 편의-환경을 개선하는 ‘우정마을 조성 사업’을 추진해왔다. 

그 결과 2017~2018년 닥락성 크롱낭현 에호마을의 마을회관 및 주택 개보수 사업, 2019년 마을 유치원 위생설비 신축과 생활로(전북 우정도로) 조성 등으로 주민의 주거-교육 환경 개선에 기여했다.

올해는 닥락성 노동보훈사회부 산하 ‘아동보호기금’과 업무협약을 맺고 닥락성 내 자폐아동의 사회참여 역량 강화를 위한 ‘자폐성 장애 아동에 관한 인식개선 및 지원’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영호 센터장은 “닥락성 우정마을 조성사업이 올해로 4년 연속 추진됨에 따라 닥락성 주민의 삶의 질 향상과 더불어 전북도와 닥락성 간 교류관계도 더욱 두터워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