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인도네시아 유니콘 ‘고젝’-‘토코피디아’ 45조 슈퍼합병 눈앞

URL복사

대표적인 O2O-전자상거래 디지털 스타트업 합병 절차 마무리

 

인도네시아 유니콘 기업인 1위 ‘고젝(Go-Jek)’과 2위 ‘토코피디아(Tokopedia)’가 드디어 한몸이 되었다.

 

인도네시아 대표적인 O2O(온-오프라인 연계) 교통, 물류 등의 서비스 기업인 고젝과 전자상거래 기업 토코피디아는 9일 합병 절차를 마무리했다.

 

현지 미디어 템포(Tempo) 9일자에 따르면 “주주들에게 승인을 요청하는 절차를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합병 이후 고젝과 토코피디아는 최대 350억 달러(약 39조 3750억 원)에서 400억 달러(약 45조 원)의 가치를 얻을 수 있다고 싱가포르 언론이 보도했다.

 

앞서 고젝과 토코피디아 경영진이 두 회사의 타운홀 미팅에서 합병 사실을 직원들에게 알린 후 합병에 대한 정보가 공개되었음.

 

고젝은 택시 대안으로 등장해 ‘100억 달러(약 11조 8740억 원)’ 이상 가치를 뜻하는 스타트업 ‘유니콘’의 대표기업으로 우뚝 선 ‘슈퍼앱’이다.

 

 

토코피디아는 인도네시아 1위 전자상거래 기업으로 기업가치 70억 달러(약 7조 6440억 원)인 유니콘 기업이다.

 

한편 2021년 4월 현재 인도네시아 유니콘 기업은 ▲ 고젝 100억(기업가치)-2016년(창업연도) 차량 호출 ▲ 토코피디아 70억-2018년 전자상거래 ▲ OVO 29억-2019년 핀테크 ▲ 부칼라팍 25억-2017년 전자상거래 ▲ 트래블로카 20억- 2017년 항공·숙박 예약 등으로 5개 기업이다.

 

유니콘(Unicorn)은 기업 가치 10억 달러(약 1조 원) 이상의 비상장 스타트업 기업을 가리킨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