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아카데미 4관왕 봉준호 '기생충', 베트남서 17일 재개봉

URL복사

베트남에서 한국영화 재개봉되는 첫 사례, 지난해 이미 100만명 '흥행몰이'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오스카상 4관왕을 휩쓸면서 세계적인 주목을 받고 있는 와중에, 베트남에서 재개봉을 결정했다.

 

CJ 엔터테인먼트 베트남 법인은 베트남 전역 80∼100개 상영관에서 '기생충'을 17일 재개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베트남에서 한국영화가 재개봉되는 것은 '기생충'이 처음이다.

 

지난해 6월 베트남에서 개봉된 '기생충'은 개봉 첫 주 박스오피스 1위를 달성하며 최종적으로 100만명에 달하는 관객이 찾아 '기생충 열풍'을 불러왔다.

 

베트남에서 100만 명이 넘는 관객이 동원되는 경우는 할리우드 블록버스터급 영화가 아니면 드문 일이다. '기생충'의 매출액 또한 베트남 개봉 한국 영화 최고인 300만 달러(한화 35억여 원)에 달했다.

 

 

101년 한국 영화사에서 아카데미 첫 수상작이자 4관왕을 받은 '기생충'은 지구촌에 '영화 한류'에 재점화를 했다. 베트남 극장에서 이번에 다시 상영되는 '기생충'은 오리지널 버전으로 재개봉 하지만 '기생충: 흑백판'이 개봉되는 2월 말부터는 흑백판으로 상영한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