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박병석 국회의장, 삼성 박닌 공장 방문 "삼성, 세계의 표준돼 달라"

URL복사

베트남

전체기사 보기

박 의장, 하노이 북부 삼성 박닌 공장 시찰 및 베트남 국부 호치민 묘소 헌화

 

"삼성전자 베트남 공장이 초일류기업 제품의 표준을 리드해달라."

 

베트남을 공식방문 중인 박병석 국회의장은 2일 오전(현지시간) 하노이 북부에 위치한 삼성 박닌 공장을 시찰하고 현지 직원들을 격려했다.

 

삼성 박닌 공장은 112만4000평방미터(34만 평) 부지에 삼성전자 휴대폰, 삼성SDI 배터리, 삼성디스플레이 액정 등을 생산하고 있는 삼성의 베트남 현지 핵심 생산 거점이다.

 

박 의장은 박닌 공장에 대한 현안 브리핑을 받는 자리에서 “삼성은 초일류기업으로 제품의 표준을 리드해야한다. 삼성전자 베트남 공장이 그런 세계적 표준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해주길 당부한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박 의장은 베트남의 국부로 추앙받는 고(故) 호치민 주석의 묘소를 찾아 헌화한 후 참배했다. 호치민 주석은 베트남이 프랑스와 일본의 식민 지배를 받던 시기 독립운동을 주도한 인물이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