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베트남 호치민시, “전기버스 5개노선 2년간 시범운행”

URL복사

베트남

전체기사 보기

2년간 시범운항 5개 전기버스 노선 요청...운영 비용 44.1% 보조금 요청

 

“호치민에 대기 오염과 소음 줄이는 전기버스 납신다.”

 

베트남 뉴스(Vietnam News) 15일자에 따르면 호치민시 교통부는 시 인민위원회에 빈버스(Vinbus)가 2년간 시범 운영할 5개의 전기버스 노선을 승인하도록 요청했다.

 

5개 노선은 9군의 빈시티, 고밥 이마트 슈퍼마켓, 꽁화 떤선녓 국제공항, 1군 사이공 버스 정류장, 호치민 신규 버스 터미널을 연결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시범 운영에는 총 77대의 빈버스 전기 버스가 투입된다. 총 5개 노선에 9개의 버스 정류장을 추가할 예정이다. 9군에 있는 빈홈 그랜드파크(Vinhomes Grand Park_에 1만 2200 평방미터의 버스 정류장이 건설될 것으로 알려졌다.

 

고속충전 리튬이온 배터리 기반의 65~70인승 버스에 총 65억 동(약 28만 달러) 의 비용이 든다.

 

빈그룹은 운영비용의 44.1%에 해당하는 보조금을 호치민시에 요청했다. 보조금은 최대 12개월동안 제공된다.

 

 

전기버스는 운전자의 행동조절 시스템, 불안 위험 경고(운전자가 집중하지 않고, 졸음, 피곤함) 등 현대 기술이 많이 갖춰져 있다.

 

천연자원환경부에 따르면 호치민시는 3850만 톤의 CO2를 배출해, 전국에서 가장 높은 수준의 온실 가스 배출량을 이어가고 있다. 베트남 국가 전체 배출량의 거의 16%다. 그 중 차량의 배출량은 45%를 차지한다.

 

한편 2020년 10월 빈그룹(Vingroup)은 하노이와 호치민시에서 전기 버스 계획을 구현하기 위해 교통부로부터 승인을 받았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