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포커스] 신대철 등 한국음악가 11명 ‘미얀마 시민위한 앨범’ 냈다

URL복사

전 시나위 그룹 리더 신대철, 애플뮤직-구글뮤직-스포티파이-디저 등 해외서 먼저 발매

 

“미얀마의 희망과 평화를 위하여...”

 

한국 음악가들이 미얀마시민돕기 음반 '스타라이트'(Starlight, Stand With Myanmar)를 12일 정오 한국에서 음원을 발매했다. 부제는 '스탠드 위드 미얀마(Stand with Myanmar!)'다.

 

음원은 애플뮤직, 구글뮤직, 스포티파이, 디저 등 해외 플랫폼에서 먼저 발매가 이루어졌다.

 

기타리스트이자 그룹 시나위 리더로 유명한 신대철 바른음원협동조합 이사장은 “이 곡의 음원수익, 유튜브 수익 등은 모두 미얀마 시민들을 위해 기부할 예정된다. 여러분들이 매일 한 번 내지 열 번 혹은 일생에 한 번이라도 들어 주신다면 모두 기부에 동참에 주시는 것”이라고 말했다.

 

 

 

‘스타라이트’는 당초 신대철이 지난해 만들어 둔 곡에서 출발했다. 올해 1월부터 기타 연주곡을 싱글로 발매해 온 그는 이 곡을 음원으로 발표하기 위해 작업을 하던 차였다. 미얀마 소식이 전해지면서 여러 뮤지션이 동참하는 프로젝트로 발전했다.

 

뮤지션들이 저마다 취지에 공감하며 흔쾌히 참여했다. 이 음반 참여 아티스트는 하세빈(Ha SeBin/ 네미시스(Nemesis)), Jake Chang(AFA), 김윤수(Kim Yun Soo/W24_official), 김재하(Kim Jae Ha/METHOD), Tommy Kim, 조필성(Cho Pil Sung), 박창곤(Park Chang Gon), 황린(Hwang Leeney/ABTB), 임정현(funtwo), 이현석(Lee Hyun Suk), 박영진(Boogie Drum) Soe Moe Thu이다.

 

참여한 뮤지션들은 비대면 시대에 맞게 각자 작업실에서 녹음하고 직접 연주 영상을 촬영해 전달했다. 영상 말미에선 미얀마 시민들의 민주주의 투쟁을 응원하는 메시지도 전했다.

 

류호석 뮤직스프레이 대표는 “이런 멋지고 스케일 있는 록기타 음원은 너무 오랜만입니다. 진짜 역대급으로 모였습니다, 지금의 미얀마를 응원하기 위해서. 이런 뜻깊고 훌륭한 역사적인 음악캠페인에 배급사로서 참여하게 되어 큰 영광이기도 합니다. 저희 회사도 힘 닿는 데까지 홍보하려고 합니다. 여러분도 많이 듣고 많이 공유해 주세요. 더 많은 사람들이 계속 미얀마 민주화 운동에 관심갖고 주목할 수 있도록, Stand with Myanmar!”고 말했다.

 

신대철 이사장은 동영상을 소개하면서 “Starlight (Stand With Myanmar) 동영상을 공개합니다. 국가 폭력으로 무고하게 희생당한 미얀마 시민들을 위해 연주합니다. 11명의 기타리스트와 1명의 드러머가 참여해 주었습니다. 미얀마 시민들에게 우리의 마음이 전달되길 바랍니다. 이 음악의 모든 수익은 미얀마 시민들을 위해 쓰입니다.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 드립니다.”고 말했다.

 

 

신대철은 전설적인 록 밴드 시나위 리더이자 한국 록의 대부 신중현의 장남이다. 고 2때인 1983년 시나위를 결성했다. 시나위의 역대 보컬로는 김종서와 임재범이 있고, 서태지도 시나위의 멤버이기도 했다. 

 

고교때부터 잘 알려진 기타실력은 부활의 김태원과 백두산 김도균과 함께 한국 3대 기타리스트로 불릴 정도 정평이 높다.

 

[신대철의 음반 만들 계기]  이 음반을 만들 계기가 된 것은 신대철 이사장 페이스북에서 공개되었다.

 

지금 미얀마에서 벌어지는 일을 보면 남의 일 같이 느껴지지 않습니다. 우리 현대사에서도 겪었던 일입니다.

 

정치, 종교, 사상, 문화 등등.. 이 모든것은 인권을 위한 것이어야 합니다. 인권이 사라지면 야만 만이 남습니다.

 

민주주의를 열망하는 미얀마의 시민들에게 작은 힘이지만 무언가 하고 싶었습니다. 음악을 통해 미얀마의 시민들에게 응원과 연대의 뜻을 전하고 싶습니다.

 

얼마 전부터 매달 기타 연주곡을 싱글로 발매해 왔습니다. 이번에 발매할 곡은 지난해에 만든 ‘Starlight’ 라는 곡입니다. 새롭게 녹음하면서 떠오른 생각!

 

처음에는 혼자만의 연주곡으로 녹음 하다가 문득 여러 사람들과 함께 하는것이 더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우리나라의 록 기타리스트들에게 연락을 취해봤는데 거의 모두가 흔쾌히 동참해 주었습니다. 취지와 의미를 공감해 주었고 다들 최선을 다해 연주해 주었습니다.

 

하세빈(NEMESIS), Jake Chang(AFA), 김윤수(W24), 김재하(METHOD), Tommy Kim, 조필성, 박창곤, 황린(ABTB), 임정현, 이현석 그리고 드럼에는 박영진(Boogie Drum)이 참여해 주었습니다. 나를 포함한 11명의 기타리스트들이 기타솔로를 이어서 연주합니다. 모두다 놀라운 연주를 해주어 저 역시 감탄하고 있습니다. 고맙습니다.

 

이 곡의 연주영상은 유튜브에 공개할 예정이며, 각 음원 플랫폼에도 발매합니다.

 

영상은 빠르면 이번 주말 안에 공개할 예정입니다. 발생하는 수익은 모두 미얀마의 시민을 위해 쓰겠습니다. 영상의 뒷부분에는 미얀마 시민들을 위한 응원 메시지도 담겨있습니다. 많은 관심과 성원을 부탁합니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