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방탄소년단 또 해냈다...미국 빌보드 ‘2020 최고의 팝스타’

URL복사

방탄소년단

전체기사 보기

아델-비욘세-저스틴 비버 등 이어 그해 가장 깊은 영향을 미친 팝스타 선정 영광

 

한국의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빌보드 2020년을 대표하는 팝스타로 선정됐다.

 

방탄소년단은 미국 빌보드의 ‘연도별 최고의 팝스타’(THE GREATEST POP STAR BY YEAR : 1981-2020)에 등극했다.

 

2010년대 들어 ‘연도별 최고의 팝스타’ 명단에는 아델(2011), 리애나(2012), 마일리 사이러스(2013), 비욘세(2014), 테일러 스위프트(2015), 저스틴 비버(2016), 에드 시런(2017), 드레이크(2018), 아리아나 그란데(2019) 등이 선정된 바 있다.

 

7일 빌보드는 홈페이지를 통해 BTS를 2020년 최고의 팝스타로 선정했다.

 

빌보드는 “방탄소년단은 지난 몇 년간만 해도 K-POP의 다채로운 세계는 미국 주류 팝의 주변부에 자리한 장르였다. 이제 미국 시장에서 이 장르의 진정한 도약을 알렸다”고 평가했다.

 

‘연도별 최고의 팝스타’ 명단은 1981년부터 2020년까지 그해 가장 깊은 영향을 미친 팝스타를 한 팀씩 선정하는 리스트다.

 

빌보드는 “더 이상 설명이 필요 없는 영어권 슈퍼스타들과 나란히 이 명단에 오른 첫 번째 아시아 아티스트다. 미국 대중은 최고의 슈퍼스타로서 BTS의 위상뿐만 아니라 K-POP이 주류 음악에서 마땅히 누려야 하는 자리를 부인하기 어렵게 됐다”고 선정 이유를 밝혔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2회 연속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 HOT100 1위를 차지했다. 2018년 5월부터 BTS 발매 앨범은 5장 연속 빌보드 핫200 1위를 차지하는 기록도 남겼다.

 

지난해 11월 30일 신곡 ‘라이프 고스 온(Life Goes On)’은 한국어곡으로는 62년 역사상 최초 미국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인 ‘핫100’ 1위에 올랐다. 또한 2020년 한 해 미국에서 가장 많이 판매된 실물 앨범 차트 1위에도 올랐다.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TIME)’에서는 ‘올해의 연예인’(Entertainer of the Year)에도 선정되었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