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방탄소년단 ‘버터’, 빌보드 4주 연속 1위 ‘대기록’ 세웠다

URL복사

‘다이너마이트’ 기록 경신, 그룹으로는 1998년 에어로스미스 이후 처음

 

글로벌 최고 보이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두 번째 영어 곡 ‘버터’(Butter)로 미국 빌보드 싱글 차트에서 4주 연속 1위를 차지하는 대기록을 세웠다.

 

빌보드는 21일(현지시간) BTS의 ‘버터’가 이번 주 메인 싱글 차트 ‘핫 100’에서 1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버터’는 발매 한 달만에 BTS 최장 기간인 4주 동안 핫 100 정상을 지키게 됐다. 지난해 통산 3주간 핫 100 1위를 기록했던 첫 영어 곡 '다이너마이트'(Dynamite)의 기록을 깼다.

 

발매 후 핫 100 정상으로 직행한 곡은 빌보드 전체 역사에서 54곡뿐이다. 4주 이상 연달아 1위를 지킨 곡은 이 중에서도 ‘버터’를 비롯해 13곡밖에 없다.

 

그룹으로서는 1998년 9월 록밴드 에어로스미스의 '아이 돈트 원트 투 미스 어 싱'(I Don't Want to Miss a Thing) 이후 21세기 들어 최초인 대기록이다. 

 

올해 들어서는 8주 연속 1위를 기록한 올리비아 로드리고의 ‘드라이버스 라이선스’에 이어 두 번째다.

 

 

‘버터’는 발매 이후 줄곧 치열한 순위 다툼을 해온 2위 올리비아 로드리고의 ‘굿 포 유’를 4주 연속 눌렀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