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방탄소년단이 가는 길이 ‘역사’다...‘버터’ 빌보드 ‘핫100’ 8주 1위!

URL복사

올해 최장기간 빌보드 1위곡 등극 9주째 정상...10개월에 5곡 핫 100 1위 대기록

 

방탄소년단(BTS)이 가는 길마다 빌보드의 새 역사다.

 

빌보드는 2일(현지시간) BTS의 ‘버터(Butter)’가 메인 싱글 차트 ‘핫 100’ 최신 순위에서 통산 9주째 정상에 올랐다고 발표했다.

 

‘버터’는 올리비아 로드리고 ‘드라이버스 라이선스’(Drivers License)가 지닌 기록(통산 8주)을 뛰어넘어 ‘올해 최장기간 핫 100 1위 곡’이 되었다.

 

‘버터’가 발표한 것은 지난 5월 21일. BTS의 또 다른 곡 ‘퍼미션 투 댄스’에 1위를 넘겨준 한 주를 빼곤 두달 반 빌보드 차트의 1위를 차지했다.

 

두 곡이 번갈아 1위를 기록하며 BTS의 ‘핫 100’ 기록도 10주째가 되었다. ‘퍼미션 투 댄스’는 지난주 7위를 차지한 데 이어 이번 주에는 9위에 올랐다. 10위권에 BTS의 두 곡이 3주 연속으로 진입했다.

 

BTS의 기록행진은 눈부시다. 우선 ‘다이너마이트’가 1위에 오른 이후 10개월 2주 만에 5곡을 ‘핫 100’ 1위에 올려놓은 것은 쉽게 넘을 수 없는 대기록이다.

 

 

이는 1987~88년 마이클 잭슨(9개월 2주) 이후 최단기간 기록이다. 개인이 아닌 그룹으로는 62년 빌보드 역사상 유일하게 ‘핫 100’ 차트에서 ‘핫샷 데뷔’(차트 진입과 동시에 1위로 직행) 이후 7주 이상 1위를 지키다 자신들의 다른 곡으로 ‘핫 100’ 1위 ‘바통 터치’를 달성하는 기록을 남겼다.

 

BTS의 핫 100 1위 횟수는 ‘다이너마이트’(3회), ‘새비지 러브’ 리믹스(1회), ‘라이프 고스 온’(1회), ‘퍼미션 투 댄스’(1회), ‘버터’(9회) 등 총 15회로 늘었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