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방탄소년단 '지민' 생일 축하" 인도네시아팬들 나무 8000그루 심어

URL복사

인도네시아

전체기사 보기

프로젝트 모집 9일만에 인도네시아 팬들 1800여명 기부 참여 "선한 영향력"

 

"방탄소년단처럼  '선한 영향력'을 실천할게요."

 

전세계의 사랑을 받고 있는 보이그룹 방탄소년단(멤버 정국, 뷔, RM, 제이홉, 진, 슈가, 지민)의 지민의 생일을 축하하기 위하여 인도네시아 팬들이 인도네시아 해안에 맹그로브 묘목 8000여그루를 심어 화제다.

 

12일 자카르타포스트에 따르면 아사(Aca, 24세)라는 닉네임을 가진 인도네시아 '아미(방탄소년단의 팬)'는 10월 13일인 지민의 생일을 맞이하여 맹그로브 묘목 1000그루를 심자는 프로젝트를 SNS(소셜네트워크)를 통해 제안했다.

 

아사가 제안한 프로젝트는 해시태그 #Jimin'sBirthdayProject라는 이름으로 인도네시아의 방탄소년단 팬들에게 퍼져나갔다. 프로젝트 제안 9일 만에 1800여명의 팬이 기부에 참여했다.

 

인도네시아 팬들은 8735그루의 묘목을 중부 자바 드막군 해안가 베도노 마을에 심었다. 이 프로젝트는 인도네시아 내의 숲 살리기 활동 단체(Lindungihutan)와 함께 진행되었다.

 

아사는 "나는 술라웨시섬에 살고 있어서, 묘목을 심는 자바섬 현장에는 직접 가지 못했다. 그러나 그 지역의 다른 아미들이 자원봉사자로 힘을 모았다"며 "모두 지민의 생일을 뜻 깊게 축하할 수 있어 행복하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2018년부터 아미로 활동 중인 아사는 오는 12월 생인 방탄소년단 멤버 진과 뷔를 위해서도 환경 프로젝트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