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방탄소년단 또 해냈다! 한국어곡으로 빌보드 ‘핫 100’ 1위

URL복사

방탄소년단

전체기사 보기

신곡 '라이프 고스 온' 62년 차트 역사상 처음...메인 앨범·싱글차트 동시 석권

 

“어느 날 세상이 멈췄어. 아무런 예고도 하나 없이”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멤버들이 작사-작곡에 직접 참여한 한국어곡으로는 사상 최초 미국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 1위에 올랐다.

 

빌보드는 지난달 30일(현지시간) 방탄소년단 신곡 ‘라이프 고스 온’(Life Goes On)이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인 '핫 100' 1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팬데믹 속 이들의 속내를 위로한 이 곡은 11월 20일 발매한 새 미니앨범 ‘BE’의 타이틀곡이다. 후렴을 제외한 대부분의 파트가 한국어다.

 

미국 최고 음악 차트인 빌보드 핫 100 차트에서 한국어 가사의 곡이 1위에 오르기는 62년 역사상 이번이 처음이다. 차트 데뷔와 동시에 1위에 등극하는 ‘핫 샷’ 데뷔를 두 번 이상 한 그룹도 방탄소년단이 유일하다.

 

빌보드는 “비영어 곡이 핫 100 1위를 한 것은 루이스 폰시와 대디 양키의 스페인어 곡 '데스파시토' 이후 처음”이라고 밝혔다.

 

방탄소년단은 올해 8월 발매한 영어 싱글 ‘다이너마이트’(Dynamite)로 한국 가수 최초로 핫 100 정상에 올랐다. 영국 작곡가가 쓴 영어 가사를 부른 곡이다.

 

놀라운 것은 ‘다이너마이트’도 14위에서 3위로 뛰어오르며 방탄소년단의 2곡이 핫 100 ‘톱5’에 올랐다는 것.

 

이 같은 소식에 멤버 지민은 트위터를 통해 “3위 안에 저희 곡이 2개라니...아미 여러분들 모두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고 감격을 전했다.

 

‘라이프 고스 온’이 수록된 ‘BE’ 앨범도 이번 주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 1위에 진입해 방탄소년단은 빌보드의 메인 앨범 및 싱글 차트 정상에 동시 데뷔하는 기록도 남기게 됐다.

 

방탄소년단은 10월에는 피처링에 참여한 조시 685와 제이슨 데룰로의 ‘새비지 러브’(Savage Love) 리믹스 버전이 핫 100 1위를 기록한 바 있다.

 

 

‘다이너마이트’와 ‘새비지 러브’ 리믹스에 이어 ‘라이프 고스 온’까지 최근 3개월 안에 발표-참여한 세 곡으로 연속해서 핫 100 1위를 차지한 ‘진기록’을 세웠다.

 

빌보드는 “비지스(1977년 12월~1978년 3월)의 ‘토요일 밤의 열기’ 사운드트랙 이래 42년여 만에 최단기간에 핫 100 1위를 3번 기록”이라고 전했다.

 

한편 한국어로 발표한 곡 가운데 ‘온’(ON)은 올해 초 4위, ‘작은 것들을 위한 시’는 지난해 8위를 기록한 바 있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