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현대오토에버, 아세안 'IT 거점' 인도네시아 법인 설립

URL복사

인도네시아

전체기사 보기

아세안 지역 IT서비스 거점 ... 9개 해외 법인-5개 해외 데이터센터 확보

 

현대자동차그룹의 정보기술(IT) 계열사 현대오토에버가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 현지법인을 설립했다고 5일 발표했다.

 

인도네시아 법인은 앞서 진출한 현대차 생산공장 및 그룹사의 IT 업무를 전담한다. 나아가 성장하는 아세안 지역의 IT서비스 거점으로 역할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이번 인도네시아 진출은 현대오토에버가 2019년부터 추진해온 ‘글로벌 One IT’ 전략의 일환이다. IT 서비스 품질과 안정성을 높이기 위해 그룹사, 현지 부품업체 등으로 분산돼 있는 IT 전문인력을 통합 관리할 계획이다.

 

허용훈 인도네시아법인장은 “현대오토에버는 이번 인도네시아법인 설립을 통해 현지에서 보다 능동적으로 IT 서비스를 제공하고, 고객 경영 효율성 강화에 기여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번 법인 설립으로 현대오토에버는 9개 해외 법인과 5개 해외 데이터센터를 확보했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