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엠게임 모바일 MMORPG ‘진열혈강호’, 베트남 수출 쾌거

URL복사

기업&비즈

전체기사 보기

아시아소프트와 베트남 수출 계약 체결...내년 상반기 정식 출시 주목

 

"엠게임 '진열혈강호 온라인' 베트남 고고씽!"

 

엠게임(대표 권이형)은 동남아시아의 대표 게임회사 아시아소프트와 모바일 MMORPG ‘진열혈강호’의 베트남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진열혈강호’는 베트남 유저들을 위한 현지화 작업을 거쳐 내년 상반기 내에 정식 출시할 예정이다.

 

파트너사인 아시아소프트는 원작 ‘열혈강호 온라인’을 비롯해 ‘메이플스토리’, ‘뮤온라인’, ‘오디션’ 등 다수의 한국 게임들을 동남아시아 지역에서 성공시킨 동남아 대표 게임사다.

 

아시아소프트는 또한 ‘열혈강호 온라인’의 베트남 및 태국 서비스를 담당하고 있으며 이번 계약에 앞서 ‘진열혈강호’의 태국 서비스 계약도 체결했다.

 

엠게임은 ‘진열혈강호’를 올해 4분기 내 대만, 내년 상반기 내 태국과 베트남 등 짧은 시차를 두고 순차적으로 출시할 계획이다.

 

이명근 엠게임 사업전략실은 “올해 2분기 동남아시아 모바일게임 시장규모는 전년동기 대비 44% 증가했다”며, “시장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고 전략적으로 중요한 동남아시아 지역에서 ‘진열혈강호’가 성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진열혈강호'는 '2005 대한민국 게임대상 대통령상' 수상으로 대한민국 대표 게임으로 인정받았으며 같은 해 중국에서 게임 관련 각종 상을 7관왕 수상하며 중국 게임계에 큰 파란을 일으켰다.

 

앞으로 대만, 태국 등 아시아권에서 한류열풍을 이어가는 국민게임으로 자리잡기를 기대하고 있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