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CBDC] 중국건설은행, 블록체인 기반 3조 3342억원 채권 발행

URL복사

중국

전체기사 보기

중국 푸상 핀테크 홀딩스와 말레이시아 라부안 지점 발행 3개월마다 차환

 

중국건설은행이 3조 3342억 원 규모의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채권을 발행했다.

 

중국 4대 국유은행 중 하나인 중국건설은행이 중국 푸상(扶桑) 핀테크 홀딩스와 함께 30억 달러(약 3조 3342억 원) 규모의 중국 최초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채권을 발행했다.

 

디지털 채권 발행 계획의 첫 단계로 5000만 달러(한화 약 553억 원) 규모의 인증서가 일반에 제공된다.

 

디지털 채권은 중국건설은행 말레이시아 라부안 지점이 발행하며 3개월마다 차환된다.

 

채권 거래와 관련된 사항은 푸상 익스체인지의 가이드라인을 준수해야 하며, 디지틸 은정스는 해외에서 발행하는 달러이므로, 중국의 예금보험 범위에서 제외된다

 

해당 채권의 최저 발행가는 100달러로 만기 수익률은 은행의 연간 이자율 0.25%보다 높은 0.75%다.

 

헨리 충(Henry Chong) 푸상 핀테크 홀딩스 CEO는 “이번 거래를 통해 많은 투자자를 끌어들일 수 있다면 중국건설은행과 계속 협력해 위안화 등 다른 통화를 발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펠릭스 펑 치(Felix Feng Qi) 중국건설은행 라부안 지점 CEO는 “은행이 비트코인 등의 암호화폐를 거래하는 것이 아니다”며 “이번 디지털 채권 발행은 핀테크와 더 넓은 금융 시장 간의 격차를 줄이기 위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