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도브 월렛, 모바일 앱 출시해 사용자 편의 강화 나선다

URL복사

IT과학

전체기사 보기

모바일 UI 최적화 기능 구현... 내 지갑-시장 등 편리한 서비스 눈길

 

블록체인 스타트업 차일들 리가 운영하는 가상자산 거래소 도브 월렛(Dove Wallet)이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을 출시했다.

 

도브 월렛의 모바일 버전은 기존 웹 서비스에서 제공하는 기능들을 모바일 UI에서 최적화된 상황에서 인터넷 브라우저에 상관없이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중점을 둔다.

 

자산예치 현황을 한눈에 손쉽게 확인할 수 있는 ‘내 지갑’, 빠른 시세정보 확인 및 편리한 자산간 매도 및 매수를 지원하는 ‘시장’, 다양한 보안 및 사용옵션 제공을 위한 ‘내 정보’ 등 초보자들조차 불편함없이 바로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 구현이라는 비둘기 지갑의 철학을 모바일 앱에서도 그대로 담아내고자 하였다.

 

‘도브 월렛’은 이번 모바일 앱 버전 출시를 계기로, 모바일을 기반으로 한 금융활동이 빠르게 확산되고 있는 아시아, 아프리카, 남미지역 등에서 사용자 기반을 더욱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지난 2019년 4월 공식 오픈한 ‘도브 월렛’의 30만 회원 중 90% 이상이 해외 이용자로, 이 중 아시아, 아프리카, 남미지역 이용자 비율이 70%가 넘는다고 밝혔다.

 

이번 앱 버전 출시와 관련, 김은태 비둘기 지갑 대표는 “모바일앱 출시에 이어 올 하반기 내 디지털자산의 소액기부가 가능한 티핑 기능 탑재를 준비 중”이라며, “유무선 플랫폼의 제약 없이 다양한 금융혜택을 제공하는 디지털자산 플랫폼으로의 기능과 역할을 적극 모색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