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떴다! 베한기업가 및 투자협회 경기도지회 창단식

URL복사

투자

전체기사 보기

서울 서초구서 21일 창단식, 판티화 지회장-김석필 비바체 대표 부회장 선임

 

베한기업가 및 투자협회(VKBIA) 경기도지회 창단식이 21일 서초구에서 열렸다. 응엔 부 뚜 주한 베트남 대사도 부인과 참석해 축하했다.

 

9월 25일 롯데호텔에서 창단식을 연 VKBIA는 11월 남부에 이어 이번에 경기도지회가 두 번째 지부를 설립했다.

 

 

베트남과 한국의 기업과 비즈니스 네트워크의 힘을 모으고 투자 및 비즈니스 기회를 찾기 위해 설립된 VKBIA 경기도 지회는 앞으로 도내 활동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베트남 투자 등에 전력을 기울일 생각이다.

 

린 하이트란 회장은 “지난 11월에 남부지회, 12월 경기지회, 1월에는 전라남도 지회, 이어 대구 등 지역마다 지회가 생긴다”며 “베한 기업가 협력과 투자를 활성화해 조직을 지원하고 글로벌 협력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경기지회장으로는 판티화가 선임되었고 경기도지회 부회장으로는 김석필 비바체 대표 이사(전 삼성전자 부사장), 최병원 전 STIC 인베스트먼트 부회장, 정상철 비바체 사장(전 삼성생명 대표이사)이 선임되었다.

 

김석필 대표는 베트남 중고자동차 모바일 결제업체 ‘오케이쎄’에 투자하는 등 베트남에 대한 애정과 관심을 가져왔다.

 

 

린 하이트란 회장은 “베트남은 투자하기 좋은 곳이다. 한국의 베트남 투자 성공은 베트남의 성공이다. 협회는 많지만 지역을 잘 이해하는 사람이 모이는 곳이 VKBIA다”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포토리뷰